尹, 박순애 교육·김승겸 합참, 청문회 없이 임명
공정위원장 후보자 '연수원 동기' 송옥렬 교수 지명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자 청문보고서 재송부 요청
김부삼 기자입력 : 2022. 07. 04(월) 13:07
▲박순애 교육부 장관 후보자와 김승겸 합동참모본부 의장 (사진= SBS 영상 캡처
[김부삼 기자] 박순애 교육부 장관 후보자와 김승겸 합동참모본부 의장이 인사청문회를 거치지 않고 임명됐다.
대통령실은 4일 윤석열 대통령이 박순애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김승겸 합동참모의장의 임명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달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순방 출국에 앞서 국회에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김승겸 합동참모의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했다.
그러나 이날까지 21대 국회 하반기 원 구성이 이뤄지지 않아 인사청문회조차 열리지 못한 상태다. 청문보고서 재송부 요청 기한이 지났기 때문에 윤 대통령이 이 후보자들을 국회 동의 없이 임명할 수 있는 조건도 완성된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이날 오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된 김승희 후보자가 자진 사퇴하자 윤 대통령은 남은 2명의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안을 재가한 것이다. 윤 대통령은 당초 원 구성이 될 때까지 기다려 보겠다는 입장이었으나 여야 간 협상에 진전을 보이지 않자 결단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윤 대통령은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에 사법연수원 동기이자 상법 분야 권위자인 송옥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지명했다.
한편 윤 대통령은 국회에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송부를 요청했다. 기한은 오는 8일까지 5일간이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