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학연금, 창립 50주년을 맞아『사학연금 50년사』발간
사학연금 50년사 반세기 역사, 그 이상의 가치와 새로운 100년 준비
유한태 기자입력 : 2024. 05. 16(목) 14:52
[유한태 기자]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이하 사학연금, 이사장 송하중)은 창립 50주년(2024년 1월 11일)을 맞아 지난 반세기 동안의 역동적인 발전 과정과 향후 100년을 바라보는 전환점에서 지속 가능한 공적 연금기관으로서의 과거와 미래를 함께 담은 『사학연금 50년사(年史)』를 발간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발간된 『사학연금 50년사』는 ‘통사’와 ‘부문사’ 그리고 ‘이야기사’를 포함, 총 3권의 사사를 발간함으로써 공단의 50년 발자취를 정리한 귀한 사료로 기록되고, 활용될 전망이다.

『사학연금 50년사』 시리즈 중 ▲통사는 사학연금의 역사와 발전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정사 집필 형태로 공단의 역사를 집대성하였으며, ▲부문사는 각 부문의 자세한 변천 과정과 현황 및 향후 미래상까지 수록하였고, ▲이야기사는 역사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약사와 더불어 공단의 주요한 역사를 담은 ‘TP 스토리’50선으로 구성되었다. 이외에도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사학연금 신규 캐릭터를 만들었으며, 이를 활용한 모바일 웹툰도 제작하였다.

사학연금 관계자에 따르면『사학연금 50년사』는 그 제작 방향이 교직원과 임직원들이 함께 집필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하는 것이었기에 기획 단계부터 자료수집, 50년사 사진 수록 콘테스트 및 관련 에피소드 수집, 관계자 인터뷰 등을 진행하여 제작 취지에 부합하는 과정을 거쳐 완성되었다고 밝혔다.

송하중 이사장은 “저의 임기 중에 사학연금의 창립 50주년을 맞이하는 것을 영광으로 여기며, 사학연금 전‧현직 임직원들의 애정과 헌신으로 일군 반세기의 발자취가 고스란히 기록된 50년사를 편찬하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교직원의 미래행복 실현이 되도록 지속가능한 사학연금을 이끌어가는 지혜로운 길잡이가 될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사학연금은 『사학연금 50년사』를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이북(e-book)으로도 제작하였으며, 관련 자료는 사학연금 50주년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사학연금은 오는 5월 30일 TP 타워(서울 여의도 소재 신사옥) 개관식을 겸한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사학연금 50년사』 봉정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