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소속 경산 진량읍 '김영곤 후보' 새바람 일으킨다
경산/ 이영준 기자입력 : 2022. 05. 19(목) 17:06
국민의힘에서 열심히 활동했지만 지역 정치인들은 일할 수 있는 사람을 외면하고 사천에 집중했다는 김 후보가 지역민들을 향해 일꾼다운 일꾼을 뽑아달라고 호소하고 나섰다
[경산/ 이영준 기자]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산시 의원에 출마하는 기호4번 무소속 김영곤 후보가 19일 이른 아침 6시 경산시 진량면 삼주아파트 삼거리에서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공식적인 출정식을 갖고 무소속 바람의 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김 후보는 "오직 진량읍의 지역민들만 바라보고 생각하며 살아왔다. 그리고 지역 사회의 발전에도 공헌을 많이 했지만, 라이온스클럽과 봉사단을 자체 만들어 봉사활동도 곁들여 많이 실천해 왔었다"면서 "공천위원장들로부터 지난날 이해가 되지 않는 공천을 받지 못한 억울함에 국민의힘을 과감하게 탈당했고, 직접 지역민들로부터 적극적인 지원을 받기 위해 이렇게 출마했다"고 출정 소감을 밝혔다.
경산/ 이영준 기자 news-press@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