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행신동 미래타운 지정·고시 완료
7개 블록 단위의 중규모 주택단지 조성...개방형 공동이용시설·주차장 등 마련
고양/허윤 기자입력 : 2024. 06. 12(수) 20:06
[고양/허윤 기자]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는 지난 11일 행신동 소규모주택정비 관리지역(미래타운) 관리계획을 수립해 지정·고시했다고 밝혔다.

고양시 행신동은 2022년 7월 관리지역 선도 사업 후보지로 선정됐으며, 시는 2023년 5월부터 본격적으로 관리계획 수립 용역에 착수했다. 조합 및 주민 의견 등을 수렴해 관리계획(안)을 마련했고, 이번 2024년 제3회 경기도 도시재생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난 6일 승인됐다.

행신동 미래타운은 행신동 204-5번지 일원의 가람초등학교 남측에 위치하며 규모는 7만 9216.5㎡다. 대규모 아파트 단지로 둘러싸인 노후 저층주거지가 대부분으로, 시는 중규모의 주택단지 조성이 가능하도록 7개 블록단위로 계획해 점진적으로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도서관, 노인복지시설 등 개방형 공동이용시설을 조성하고, 가람초등학교 남측에 위치한 공원의 규모를 확장해 지하 주차장을 복합 조성할 계획이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민선8기 공약인 ‘원도심 주거지 정비강화’를 위해 추진 중인 미래타운의 첫 사업지인 행신동 지역을 필두로, 일산동 미래타운을 비롯한 9개 지역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고양/허윤 기자 hu1103@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