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환경의 날 기념행사 ‘다같이 GREEN 화성’성황리 개최
- ‘2024년 환경의 날’ 맞아 탄소중립 실천문화 확산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수원과학대학교 신텍스에서 시민 500여 명이 참여.
화성/양용기 기자입력 : 2024. 05. 26(일) 15:07
[화성/양용기 기자] 화성시(시장 정명근) 2024년 환경의 날 기념행사 ‘다같이 GREEN 화성’이 지난 25일 수원과학대학교 신텍스에서 시민 5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화성시 최초로 6월 5일 환경의 날을 기념해 개최한 행사로, 시민들이 복잡․다양한 환경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시민 중심의 생활 속 환경 보전·탄소중립 실천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기업·시민단체 등 각 분야에서 사회 환경 보전에 공로가 큰 환경의 날 유공자 12명에 대한 표창 수여, 환경 사진‧영상 공모전 수상자에 대한 상장 수여, 공공기관부터 일회용품 사용 근절에 앞장서겠다는 화성시의 의지를 표명하는 ‘일회용품 제로 선포식’이 진행됐다.

또한, ‘라이프에디트’가 환경뮤지컬 ‘우당탕탕 바다를 찾아서’를 통해 기후 변화로 인한 지구의 변화를 배우들의 대사와 관객 체험활동을 통해 직접 느낄 수 있도록 했으며, 환경퍼포먼스그룹 ‘유상통프로젝트’가 기후위기․탄소중립․분리수거(배출) 등 환경 문제를 업싸이클링 악기를 활용해 코미디로 풀어내는 ‘싸운드써커스’ 공연을 선보였다.

28개 환경단체․학교․기업이 참여해 환경 체험․홍보 부스도 운영됐다. 특히, 종이로 사라져가는 동물을 빚어내는 페이퍼아티스트 이재혁 작가가 멸종위기 곤충 폐이퍼아트 만들기 체험을 운영해 관람객의 호응을 얻었다.

시민들이 자원 순환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사용한 투명페트병을 가져오면 폐플라스틱 재활용 원단으로 제작한 ‘Recycle 보냉백’으로 교환해주는 캠페인도 운영했다.

오제홍 환경국장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실천 문화를 확산하고 환경 보전의 중요성을 되새기고자 환경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며 “지구와 미래세대를 위해 시민 모두가 조금 불편하더라도 장바구니 이용하기, 다회용품 사용하기 등 일상생활에서의 탄소중립 실천을 시작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화성/양용기 기자 yk6007@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