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X 이천시~여주시 연장 사전타당성 검토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여주/손용기 기자 입력 : 2021. 11. 28(일) 14:06
[여주/손용기 기자 ] ‘GTX 이천시~여주시 연장 사전타당성 검토용역’ 최종보고회를 25일 이천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보고회에는 이항진 여주시장, 엄태준 이천시장을 비롯한 이천·여주시 GTX유치공동추진위원,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하였다.

본 사전타당성 검토용역은 여주시와 이천시가 용역비를 공동 분담하여 추진한 사업으로 사단법인 대중교통포럼, ㈜서영엔지니어링이 수행하였다.

이날 최종보고 발표는 본 용역의 연구 책임자인 김시곤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철도전문대학원 교수가 맡았다. 발표를 맡은 김시곤 교수는 최종보고를 통해 “GTX-A와 수서-광주선 직결 연결이 기술적으로 설치가 가능하고, 경강선 및 연계 노선의 선로용량 검토를 통해 GTX-A 열차가 경강선에 운행이 가능한 것으로 분석됐다”며 "GTX 접속부 설치는 정치권의 의지와 시민들의 공감대가 가장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여주·이천이 한마음 한뜻으로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해서 노력하여 GTX 유치가 반드시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임을 밝혔다.
여주/손용기 기자 mbcda60@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