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 장애인자립생활대학 운영
오산/양용기 기자입력 : 2024. 06. 10(월) 14:19
[오산/양용기 기자] 오산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오은숙)는 지역 내 장애인을 대상으로 "자립생활대학"을 운영한다고 10일 전했다.

이에, 지난 4월부터 오는 7월까지 1개 반 8명을 대상으로 운영 한다.

자립생활서비스 지원사업(ILP) 프로그램은 자립생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자립할 수 있도록 조력·지원하며 자립에 필요한 기술 및 자원 활용을 목적으로 한다.

자립생활대학은 ▲참정권 강화를 위한 투표권 교육 ▲세시풍속의 이해 ▲증상별 병의원 찾아가기 ▲천연 비누 만들기 ▲샴푸바 만들기 ▲레시피북 만들기 ▲식품별 유통기한 확인하기 ▲장 담가보기 ▲정리정돈 교육 등의 일상생활에 필수적인 요소이지만 가장 어려워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실제 대학에서 운영하는 방식과 유사한 방식으로 오리엔테이션, 과대 선출하기, 학생증 제작하기, 졸업앨범 제작하기, 졸업식 등의 활동을 진행하며 지역사회 내 자립 능력을 고취하기 위한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오은숙 센터장은 “자립생활대학을 통해 오산시 지역 내 장애인의 자립역량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장애인 당사자를 비롯한 장애인 가족들의 어려움을 덜고 지역 내에서 함께 어우러져 생활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지역 내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오산/양용기 기자 yk6007@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