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친환경 옥외광고문화 조성
- 공공목적 친환경 현수막 제작 지원
양평/강기호 기자입력 : 2023. 12. 01(금) 14:59
[양평/강기호 기자] 양평군(군수 전진선)은 지난 6월부터 탄소 중립에 기여하고 환경보호를 고려한 옥외광고문화를 조성하고자 식물성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공공목적 친환경 현수막 제작 지원 사업’을 적극 시행 중이다.

군은 현수막 폐기 시 배출되는 다이옥신 등 대기오염물질과 생분해에 50년 이상 소요되는 토양오염 등 다양한 환경문제를 예방하고자 환경친화적인 폴리에틸렌테레프탈레이트(PET) 원단과 친환경 잉크를 사용한 현수막을 제작·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행정안전부의 ‘현수막 등 재활용 지원사업’ 공모 선정을 통해 5천 8백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실시했으며, 양동부추축제, 지평발효축제 등 5개 축제홍보와 행정용 현수막 지정게시대용 현수막 44장을 제작했다.

군 관계자는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현수막은 단가가 일반 현수막에 비해 약 2배 이상 비싸지만 토양오염 방지 및 다이옥신, 미세 플라스틱 등 발암물질 배출 예방 등 많은 장점이 있다”면서 “이번 시범 사업을 통해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되새기고, 친환경 현수막 사용 활성화를 위해 양평군 옥외광고협회와 협업하여 ‘사람과 자연이 행복한 양평’ 조성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양평/강기호 기자 giho@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