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포천시 도로 살얼음 대비 현장점검
우민기기자 입력 : 2023. 11. 29(수) 21:01
[우민기기자 ]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29일 포천지역 겨울철 대설 대응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오병권 부지사는 먼저 지난 1월 도로 살얼음으로 14중 추돌사고가 일어난 포천 어하터널 인근 현장을 방문해 사고 이후 제설 대책 개선 방안 등을 점검했다.

오 부지사는 “사고원인을 철저히 조사해 개선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도로 살얼음이 예상되면 제설제 사전살포 등 선제적으로 대응해 달라”고 말했다.

도로 살얼음이란 기온이 갑작스럽게 내려가 비나, 도로 위에 녹았던 눈 등이 얇은 빙판으로 얼어붙는 도로 결빙 현상으로 터널 입·출구, 교량, 응달지역 등에 자주 발생한다.

이어 오 부지사는 인근 비닐하우스 농가를 찾아 겨울철 대설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오병권 행정1부지사는 “대설 시 비닐하우스 붕괴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안전에 유의해 수시 제설해달라”고 당부했다.

우민기기자 woomin80@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