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코로나19 예방접종 개시 일주일 만에 26만 2천444명 접종
우민기기자 입력 : 2023. 10. 29(일) 11:48
[우민기기자 ] 경기도가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무료 예방접종을 시작한 지 일주일 만에 26만 명 이상이 접종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지난 19일부터 65세 이상 어르신, 12~64세 면역저하자, 감염 취약 시설 구성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해 지난 26일 기준 26만 2천444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도는 65세 이상은 코로나19 감염 시 65세 미만에 비해 치명률이 약 40배 높지만, 예방접종을 하면 입원 및 사망 위험을 약 20분의 1로 줄일 수 있는 만큼 65세 이상 어르신 대상 예방접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이번 백신은 마지막 접종일로부터 3개월(90일) 이후에 가능하며, 이전의 접종력과 감염력에 상관없이 기간 내 1회 접종만 하면 된다.

올해는 코로나19-인플루엔자 백신을 같은 날 접종해도 면역 형성과 안전에 문제가 없다는 국내외 연구 결과가 확인, 올겨울 코로나19-인플루엔자 동시 유행 대비를 위해 동시접종을 권고하고 있다.

이번 고위험군 대상 외 64세 미만 희망자는 11월 1일부터 예방 접종할 수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접종자 급증으로 일부 백신 수급에 차질이 있었으나 의료기관을 방문하시는 분들이 당일 접종을 하실 수 있도록 백신 수급,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올겨울 재유행을 대비해 11월까지는 접종하시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우민기기자 woomin80@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