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G-FAIR KOREA 2023 성과 이어져
우민기기자 입력 : 2023. 11. 06(월) 16:38
[우민기기자 ]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경과원)이 주관한 제26회 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G-FAIR KOREA 2023)가 지난 달 26일부터 28일까지 성황리에 개최되었으며, 그에 따른 성과들도 이어지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당초 목표인 바이어 1,000명, 상담 10,000건을 훨씬 상회하는 1,118명의 국내외 바이어와 11,177건의 상담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의 성과를 달성했다. 그 결과 해외 수출 상담 8,357건 7억4900만달러와 국내 구매상담 2,820건 1,850억원의 우수한 성과를 달성했다.

이번 전시회에 참여한 주방용품업체 A사는 중국의 주요 백화점을 운영하는 N사로부터 20대와 30대를 타겟으로 한 선물용품 시장에서의 상품성을 인정받아 약 20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B사는 오토바이 배터리로 작동하는 자석 거치대에 대한 144만 달러 규모의 상담을 미국 바이어 P사와 진행했다. 이번 상담으로 베트남, 대만, 중국, 일본 등으로의 수출이 기대되며, 해당 제품은 별도의 인증 절차가 필요 없어, 신속한 해외 시장 진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바이어들과의 상담도 눈에 띄는 성과를 보였다. 수납용품을 전문으로 하는 C사는 교보문고, 마켓컬리, 롯데마트 등과 총 16건의 상담을 진행했고, 그 중 7개사와의 입점 계약을 협의했다.

참가 기업들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다양한 국내외 바이어들을 만날 수 있었던 것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표시했다.

한 기업은 “G-FAIR KOREA에 4번째 참여하는데, 이번 전시회에서 가장 큰 성과가 있었다.”며 “다양한 국가의 많은 바이어를 만날 수 있는 알찬 시간 이었다.”라고 평했다.

해외 바이어들도 제품과 전시회 운영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호주의 OKTA(대한한인무역협회) 소속 바이어는 “참가 기업들의 제품 수준이 높고, 일부 상담은 계약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G-FAIR KOREA는 지난 1999년 경기벤처박람회로 시작해 올해 26회를 맞이했으며, 대한민국 최대 규모 중소기업 전문 글로벌 무역 전시회로 자리매김했다. 코로나19 종식 후 처음으로 개최된 이번 전시회는 역대 최대 규모의 바이어와의 상담이 진행됐다. G-FAIR KOREA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전시사업팀(031-259-6531~4)에 문의하면 된다.
우민기기자 woomin80@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