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휩쓴 K-푸드 인기, K-팝과 함께 ‘열광’
케이팝 행사 ‘모꼬지’, KBS 뮤직뱅크 연계 K-푸드 홍보 행사 성료
허윤기자입력 : 2023. 10. 30(월) 20:03
[허윤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지난 22일부터 28일 기간 동안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K-팝 복합 문화행사 ‘모꼬지’와 KBS 뮤직뱅크와 연계해 K-푸드의 매력을 집중 홍보했다.

‘모꼬지’는 K-팝 콘서트와 문화전시를 아우른 복합 문화행사로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진행됐으며, 특히 멕시코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NCT Dream 등 아이돌 공연과 비정상회담 예능 출연으로 양국에서 인기가 높은 크리스티앙 부르고스가 사회를 진행해 1만여 명의 멕시코 현지인들이 대거 모여들었다.

농식품부와 공사는 멕시코 인기 수출 품목인 하동녹차, 유자차, 알로에음료, 과자 등을 활용해 ‘오감으로 즐기는 K-푸드 전시 체험관’을 운영하며 K-푸드 입맛들이기에 나섰다. 또한, 체험관 안에 K-팝 댄스 타임, K-푸드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해 흥 많은 멕시코인들의 발걸음을 재촉했다.

30대 직장인 카산드라 씨는 “K-팝을 통해 한국을 알게 되었는데, 이제는 K-푸드의 매력에 흠뻑 빠졌다”라며, “주변에 K-푸드를 즐기는 친구들이 빠른 속도로 늘고 있다”라고 K-푸드의 매력을 극찬했다.

한편, 지난 22일에는 9년 만에 멕시코에서 열린 KBS 뮤직뱅크 행사와 연계해 현장 방문객 1만 8000여 명을 대상으로 ‘K-푸드 체험 홍보관’을 운영해 뜨거운 호평을 얻었다. 멕시코 K-푸드 열풍은 K-팝 인기와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내며 확산 중이다.

권오엽 수출식품이사는 “이번 행사는 K-팝의 인기와 더불어 멕시코인들에게 건강하고 맛있는 K-푸드 체험 기회를 제공해 소비 저변을 확대하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앞으로 멕시코를 넘어 중남미 전역으로 K-푸드를 확산하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멕시코는 인구 1억 3000만 명의 중남미 경제 대국으로, 코로나 이후 건강식품에 관심이 늘며 K-푸드를 향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이에 농식품부와 공사는 멕시코 현지에 시장개척요원을 파견해 다양한 마케팅 사업을 펼치며 K-푸드 소비 저변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허윤기자 hu1103@sudokwon.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수도권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